다시 현실과 전통의 지평에서

책 소개

『나의 문화유산답사기』로 우리 문화유산의 가치를 알려온 유홍준 교수의 본격 미술평론집. 작가론을 “”미술사와 미술비평의 꽃””이라고 역설하는 저자는 ‘전통’을 계승하며 창조적인 세계를 열어왔거나 ‘현실’과 밀착하면서 끊임없이 자기갱신을 해온 화가들 17명의 작가론을 중심으로 우리의 현대미술사를 조감한다. 100여 컷의 원색 도판과 함께 명작이 탄생하기까지 미술전통과 시대현실 속에서 작가들이 감당해온 고뇌와 시행착오의 의미를 살피고 그들의 대표적 작품의 내용과 형식을 구체적으로 분석하면서”, 그 예술적 성취와 문화사적 의미까지 함께 규명한다.

목차

차 례

□ 책을 내며

1
아방가르드 정신과 한국 현대미술의 정체성
한국 현대미술에서 전통계승의 문제
민족미술 10년의 발자취
저항과 도전에서 경륜의 시각으로

2
이응노/한국 현대미술사에 남겨진 공백
박생광/전통 채색화의 복권을 위하여
변관식/한 야인의 낭만적 편력
오용길/진경산수의 전통을 고수하는 저력
김호득/필묵의 성과 운
김호석/현대 인물화를 위한 전신기법의 계승
장일순/인위가 아닌 무위의 서화

3
박수근/그의 예술을 다시 생각한다
이중섭/엽서그림과 은지화의 내력
오윤/오윤 예술에 대한 미술사적 회상
신학철/시대를 증언하는 힘의 미술
김정헌/민중적 내용, 너그러운 형식
이종구/죽어가는 농촌, 살아있는 농민
김효숙/인간학의 구현을 위한 조각
임옥상/`상처받은 땅`에서 `일어서는 땅`으로
최민화/그의 `역동적 환각`에 대하여
강요배/삶의 체취를 담은 풍경화

4
북한 현대미술 이해의 전제조건
중국 신흥판화 50년의 발자취와 교훈

□ 작품 찾아보기

수상정보
저자 소개
  • 유홍준

    1949년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대 미학과, 홍익대 대학원 미술사학과(석사), 성균관대 대학원 동양철학과(박사)를 졸업했다. 영남대 교수 및 박물관장, 명지대 문화예술대학원장, 문화재청장을 역임했다. 명지대 미술사학과 교수를 정년퇴임한 후 석좌교수로 있. 저서로 『나의 문화유산답사기』(국내 편 1~10, 일본 편 1~5, 중국 편 1~3), 평론집 『80년대 미술의 현장과 작가들』 『다시 현실과 전통의 지평에서』, 미술사 저술 『조선시대 화론 연구』 『화인열전』(1·2) 『완당평전』(1~3) 『국보순례』 […]

나는 작가론은 미술사와 미술비평의 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한 시대의 예술적 성취는 결국 작가들의 예술적 생산력 여하에 달려 있다. 따라서 작가론은 개인의 예술적 성취뿐만 아니라 그 시대 문화능력 전체에 대한 평가로 연결된다.
그 점에서는 적지않아 문화사적 성격을 띠게 된다. 작가론은 하나의 예술론이 된다. 그가 이룩한 작업의 성과를 논하는 것은 곧 예술작품의 내용과 형식 모두에 대한 분석으로 이어지며, 작가의 예리한 감정석 인식과 탁월한 상상력을 좇아가다 보면 우리는 이성적 논리로는 도달할 수 없는 진리의 또 다른 모습으로서 지순한 아름다움의 세계를 만나게 된다. 그 과정에서 우리의 정서는 고양되고 인식은 깊어지며 안목은 높아진다.
작가론은 결국 인간론이가도 하다. 여기에서는 하나의 명작이 탄생하기까지 지불해야만 햇던 무수한 시행착오의 의미와 끊임없는 장인적 수련과 연찬의 노고가 지닌 인생론적 교훈이 새겨진다. 인간에게 인간보다 더 좋은 스승은 없고, 인간의 얘기보다 더 관심있는 것이 없다는 점에서 작가론은 가장 대중적인 비평양식인 것이다.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