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를 쫓는 탐정들

책 소개

상식이 뒤집히는 결정적 순간,

고고학 발굴의 현장 속으로!

 

땅속에서 파낸 유물 한 조각이 역사에 대한 상식을 완전히 뒤집는다! 『과거를 쫓는 탐정들』은 역사와 인간에 대한 기존 지식들을 뒤엎은 고고학 발굴 현장으로 떠난다. 주차장 밑에서 발굴한 중세 왕 리처드 3세의 무덤, 알프스에서 꽁꽁 언 채 미라로 발견된 선사 시대 인간 외치 등 최근에 이루어진 흥미로운 고고학 발굴 사례들을 소개하면서, 이 놀라운 발견들이 어떻게 역사에 대한 지식을 더욱 발전시켰는지 이야기한다. 먼 시간과 공간을 종횡무진 누비는 고고학의 매력도 한껏 느낄 수 있다. 

고고학적 발견의 쾌거에는 첨단 과학이 빠질 수 없다. 『과거를 쫓는 탐정들』에서는 디엔에이 염기 분석, 법의학, 수중 음향 탐지기 등 고고학 현장에서 펼쳐지는 과학의 활약상을 자세히 소개한다. 역사와 과학의 협업이 이루어지는 과정은 그 자체로 흥미진진하다. 역사를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과학에 대한 호기심을, 과학을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역사에 대한 흥미를 불러일으킨다. 

책의 번역은 영국박물관에서 한국관 큐레이터로 일하는 류지이 박사가 맡았다. 청소년 독자를 배려한 섬세하고 친절한 번역이 돋보인다. 

 

추천사
  • “교육적이고 흥미를 불러일으킨다.”_시엠 리뷰

  • “복잡하지 않고, 흥미진진하고, 넓은 범위를 다루는 시기적절한 책. 미래의 고고학자들을 사로잡을 것이다.”_커커스 리뷰

  • “고고학은 대단히 매력적인 분야인데 이 잘 쓰인 책에서 그 매력이 더욱 많이 드러난다. 책 읽기 좋아하는 아이들을 위해 학교와 큰 공공 도서관들에 이 책을 비치할 것을 권한다.”
    _캐나다 학교도서관저널

  • “과학을 좋아하는 사람과 역사를 좋아하는 사람 모두에게 재미있고 유익하다.”
    _캐나다 학교도서관연합

목차

들어가며

1장 얼음 인간 외치_석기 시대에서 온 시간 여행자

2장 치명적인 지식_가장 오래된 독을 발견하다

3장 정글 아래에서_캄보디아의 잃어버린 도시

4장 북극에서 사라진 배_에러버스호와 테러호를 찾아서

5장 숨겨진 폐하_리처드 3세의 잃어버린 무덤

6장 쇼베 동굴_예술이 시작된 곳

감사의 말

옮긴이의 말

참고 자료

사진 출처

수상정보
저자 소개
  • 로라 스캔디피오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교양서를 쓰는 작가. 고고학, 범죄, 인물, 무술 등 다양한 소재로, 생각하는 힘을 키우는 데에 도움이 되는 글을 써 왔다. 지은 책으로 『작은 용기, 세상을 바꾸다』 『히말라야를 넘어 자유를 찾아』(공저) 등이 있다. 『아니오라고 말한 사람들(People Who Said No)』로 2013년에 에릭호퍼도서상 등 여러 상을 받았다. 현재 가족과 함께 캐나다 토론토에 살고 있다.

  • 류지이

    영국박물관(British Museum) 한국관 큐레이터. 서울대학교 고고미술사학과 졸업 후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영국 유니버시티칼리지런던(UCL) 인류학과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다. 영국 요크대학교에서 영제국 박람회와 시각 문화에 관한 논문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지금은 영국박물관에서 일하며 한국의 미술과 문화를 소개하는 한편 소장품의 역사를 재검토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 미술사와 제국주의는 어떤 관계가 있는지, 박물관은 어떻게 변화할 수 있을지를 연구하고 이를 더 많은 사람에게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고고학자들이 도자기 파편이나 사람의 뼈 같은 과거의 흔적에 서 먼지를 털어 낼 때마다 우리의 지식은 조금 더 넓어집니다. 때때로 전혀 예측하지 못했던 놀라운 것을 발견하게 되면 역사에 대한 이해가 완전히 뒤바뀌기도 하지요. 그런 발견은 우리의 가정을 뒤흔들고, 이론을 뒤엎고, 우리가 안다고 생각했던 것들에 대한 사고방식을 바꾸게 합니다. 새로운 증거는 마치 잃어버렸던 퍼즐 조각 같아서 일단 제자리에 들어가기만 하면 전체 그림을 바꾸기도 해요.
지난 세기에는 이집트 파라오 투탕카멘의 무덤이나 사해 문서(1947년 이래 사해 근처에서 나온, 히브리어 성경 등이 담긴 문서들—옮긴이) 같은 놀라운 것들이 발견되면서 세계인의 상상력을 사로잡았습니다. 최근에는 과학과 기술의 발전 덕분에 고고학이 하는 탐정 같은 일이 완전히 새로운 수준의 것으로 바뀌었지요. (…)
이 책에 실린 이야기들은 모두 실제로 있었던 일입니다. 최근에 발견되어, 2세기 전 또는 40,000년 전 과거에 대한 우리의 지식을 완전히 바꿔 놓은 사례들이지요. 과학이 그 돌파구였습니다.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