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를 위한 면역학 수업

책 바구니 담기 내 서재 담기

책 소개

아이의 면역 건강이 고민인 부모들에게

세 아이를 키우는 의사 엄마가 알려 주는

우리 아이 면역에 대한 모든 것

 

툭하면 열이 나고 감기약을 달고 사는 아이를 보며 애가 면역력이 약한가?’ ‘뭐라도 좀 먹여야 하나?’ 고민하는 부모들을 위한 책이 출간되었다많은 부모들이 홍삼보약유산균영양제 사이에서 갈등하고아이의 면역력을 위해 검증되지 않은 여러 육아법을 시도하지만정작 면역이라는 것이 정확하게 무엇인지 모르는 경우가 많다세 아이를 키우는 엄마이기도 한 저자 박지영은 의사로서 의료진과 환자보호자 사이에서 궁금증을 해소하는 의료 커뮤니케이터로 나섰다감염병백신항생제를 중심으로 면역에 대해 부모들이 꼭 알아야 하는 모든 것을 풀어냈다병에 걸렸을 때 우리 아이의 몸에서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좋은 면역력의 조건은 무엇인지알레르기 행진이란 무엇이고 어떻게 진행되는지항생제는 어떻게 사용하는 것이 현명한지예방접종은 왜 꼭 맞혀야 하는지 등등가정의학과 의사로서 진료 현장에서 쌓아 온 경험을 토대로 부모들이 꼭 알아야 하는 내용을 쏙쏙 알려 준다.

 

면역이라는 신기루, 면역이라는 과학

면역을 알면 아이의 건강이 보여요

아이가 아프지 않고 건강하게 자라는 것은 모든 부모의 바람이다아이가 아프면 불안하고 걱정스러운 부모는 아이의 면역력을 높이기 위한 여러 방법들에 관심이 많다하지만 면역에 좋다고 소문난 건강식품을 철마다 사서 먹여도 아이는 감기나 수족구병에 걸리고아직 아이의 면역력이 약하다고 생각하는 부모는 또다시 면역력 강화라는 신기루를 좇는다.

부모들은 왜 이렇게 불안할까저자 박지영은 잘 모르기 때문이라고 이야기한다아이가 아플 때 아이의 몸에서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아이가 어떻게 다시 건강해지고 면역을 획득하는지 잘 모르기 때문에 불안하다는 것이다따라서 부모가 면역이라는 과학을 이해하면 이런 소문과 저런 정보에 휩쓸리지 않고 너른 시야로 아이의 면역이 경험을 통해 성장하는 과정을 여유 있게 지켜볼 수 있다저자는 다소 어려울 수도 있는 면역에 대한 내용을 적당히 넘어가거나 뭉뚱그리지 않고 차근차근 설명한다의사로서의 전문성에 세 아이를 키우고 진료실에서 수많은 아이와 부모를 만난 경험이 더해졌다.

 

아플 때 아이의 몸에서는 무슨 일이 일어날까?

면역의 원리와 아이의 면역 성장

면역력은 건강식품 광고에 등장하는 것처럼 세균이나 바이러스를 튕겨내는 방어막이 아니다우리 몸의 면역 시스템은 꽤나 복잡하고 촘촘하게 우리를 보호하고 외부로부터 들어온 을 섬세하게 찾아내 물리친다그렇기 때문에 아이는 아팠다가도 금세 나아서 다시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것이다저자는 2장과 3장에서 우리 몸의 면역 원리와 아이의 면역 성장에 대해 쉽고 자세하게 설명하고 있다.

피부점막체내 유익균면역 세포가 우리 몸의 면역을 담당한다피부와 점막은 외부 미생물을 일차적으로 막아내고체내 유익균은 다른 미생물이 자리 잡는 것을 억제하며 면역 세포들을 교육한다그리고 결정적으로 면역 세포들이 외부 미생물과 병든 세포를 제거하는데특히 획득 면역 세포들은 특정 병원체에 대한 항체를 만들어서 이후 똑같은 병원체가 몸에 들어왔을 때 빠르고 정확하게 공격한다

저자는 세균과 바이러스의 차이를 설명하고리노바이러스에 의한 감기에 걸렸을 때와 폐렴구균에 감염되었을 때 각각 아이의 몸에서 어떤 면역 작용이 일어나는지 설명한다이를 통해 왜 감기에 걸렸을 때는 항생제를 쓰지 않아도 되는지 알 수 있다

또한 면역은 아기가 엄마의 배 속에 있을 때부터 시작되어 영유아기에 수많은 외부 물질들과 접촉하고 경험하면서 성장한다이유식도 면역 성장의 과정이고아이가 아프고 낫는 모든 과정을 통해 아이의 면역은 완성된다그리고 예방 접종은 아이의 면역 성장을 돕는 훌륭한 도우미이다

 

추천사
  • “아프지 말고 건강하게만 자라다오.” 잠든 아이에게 이렇게 속삭이곤 했습니다. 하지만 이 책을 읽고 나니 아이가 안 아픈 것보다 잘 아픈 게 중요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아이의 면역이 어떻게 형성되는지, 백신과 항생제가 언제, 왜 필요한지 명확한 근거를 알고 나니 아이가 아플 때 너무 불안해하지 않고 지켜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아이를 진정 건강하게 키우고 싶은 부모들에게 꼭 필요한 책입니다.
    김아연(육아서 『나는 워킹맘입니다』 『엄마로만 살지 않겠습니다』 저자)

  • ‘면역’에 대한 올바른 이해 없이 아이를 건강하게 키우는 일은 모래성 쌓기와 같습니다. 이런 소문과 저런 정보에 휩쓸리기만 하지요. 오히려 건강에 해로운 결정을 내리기도 쉬워 한편으로는 위험하기도 합니다. 면역에 대한 오해는 항생제나 예방 접종에 대한 맹목적인 신뢰나 불신으로 이어집니다. 또 ‘면역력 강화’라는 신기루를 좇아 돈과 시간을 낭비하고 건강을 해치기도 합니다. 『아이를 위한 면역학 수업』에는 면역력을 강화하는 특별한 비법은 나오지 않습니다. 그 대신 면역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통해 전 지구적으로 나와 내 아이가 진정으로 건강하게 지내는 바른 길을 알려 줍니다. 내용이 정말 유익하고 무엇보다도 술술 재미나게 읽힙니다. 아이를 키우는 많은 부모들에게 권하고 싶습니다.
    정재호(소아청소년과 전문의, 『잘 자고 잘 먹는 아기의 시간표』 저자)

목차

프롤로그_면역을 알면 아이의 건강이 보여요

 

1장 면역이 뭐예요?

우리 몸의 면역의 두 단계

먹고 먹히는 관계, 항체와 항원

엄마 배 속에서 일어나는 최초의 면역

쑥쑥 자라는 아이의 면역

성인이 된 후의 면역

 

2장 면역 프로세스

면역계의 일차 방어막, 피부

내부이자 외부인 곳, 점막

또 다른 친구, 체내 유익균

믿음직한 일꾼, 면역 세포

면역 반응의 기본, 염증

세균과 바이러스, 뭐가 달라요?

바이러스성 질병에 걸렸을 때

세균성 질병에 걸렸을 때

요즘 세상에 기생충이라니?

 

3장 좋은 면역력의 조건균형과 정확성

알레르기 행진

알레르기 행진의 첫 시작, 아토피 피부염

친구를 적으로 인식하는 음식 알레르기

알레르기 비염과 천식

면역 저하자에서의 감염

면역이 나를 공격할 때, 자가 면역

암을 치료하는 면역 세포

 

4장 감염병과 싸워 온 인류의 역사

인류가 모여 살면서 급증한 감염병

전 세계를 뒤덮은 검은 유령, 페스트

산업 혁명, 위생과 역학의 시작

천연두와 우두법, 예방 접종의 시작

세균과 바이러스의 발견, 질병관을 바꾸다

세계 대전에서 인류를 구한 페니실린

 

수상정보
저자 소개
  • 박지영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서울대학교병원에서 전공의 과정을 마쳤습니다. 지금은 세 아이를 키우며 대전민들레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에서 가정의학과 전문의로 일하고 있습니다. 의사와 환자, 보호자를 연결하는 ‘의료 커뮤니케이터’가 되고자 합니다. 지은 책으로 『엄마 의사 야옹선생의 초록 처방전』과 『야옹 의사의 몸 튼튼 비법 노트』가 있습니다.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