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 맑은 물살

책 소개

983년 첫시집 『사평역에서』에서 예리한 감성과 비판의식, 따스하고 맑은 서정을 선보였던 시인의 다섯번째 시집. ‘광주’와 80년대의 연장선상에서 바른 삶의 자세에 대한 모색을 기저에 깔고 조선의 소리, 사람, 정조를 찾아 기행하며 얻은 시편 56편을 실었다.

목차

차 례

제1부
봄언덕
조공례 할머니의 찢긴 윗입술
육자배기
흥타령
돌각담
인지리 뒷산 늙은 소나무
만가
금다방
누나 생각
꽃섬 사람들
오억만
지실댁
귀촉도
혁화공 정씨
정삼돌씨 복숭아나무들

제2부
단오
봉선화
동해
백련사 동백나무숲 속에는
우이도 편지
물봉선전
씀바귀꽃 필 무렵
캘리포니아는 따뜻해
오월
마령 국민학교
인도교 지나며
꽃은 피고 새는 울고
참 맑은 물살
해란강 이야기

제3부
분홍산
산에 꽃피면
권력

자목련
은선리 오층석탑 이야기
백산에 올라서면
산바람

인도
찔레꽃
마음
Fuck you 소전(小傳)

제4부
북춤
똥심
스무살
광주로 가는 길
수인선
첫눈
원산 여자
황룡장터
목련사설
시바스리갈
조선의 눈동자
수석가게 아낙
우리들의 새날은
보리피리

□ 후기

수상정보
  • 1992년 제10회 신동엽문학상
저자 소개
  • 곽재구

    1981년 중앙일보 신춘문예에 「사평역에서」가 당선되며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시집 『사평역에서』 『전장포 아리랑』 『한국의 연인들』 『서울 세노야』 『참 맑은 물살』 『꽃보다 먼저 마음을 주었네』 『와온 바다』 『푸른 용과 강과 착한 물고기들의 노래』, 산문집 『곽재구의 포구기행』 『곽재구의 예술기행』 『우리가 사랑한 1초들』 『길귀신의 노래』 『시간의 뺨에 떨어진 눈물: 곽재구의 인도기행』 『당신을 사랑할 수 있어 참 좋았다: 곽재구의 신 포구기행』, […]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