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명한 것들과의 결별

책 소개

날카로운 필치로 활발한 비평활동을 펼쳐온 진보적 문학평론가 김명인의 세번째 평론집. 이번 평론집에는 1987년부터 2003년까지 17년간 집필·발표한 작가론, 소설비평, 시비평, 메타비평 등이 수록되었다. 제1부 소설비평에서는 박태원 황순원 최인훈 황석영 등 자기 시대를 해명하고자 한 진지한 서사적 정신들에 대한 무게 있는 비평적 성찰이 담겨 있고, 이번 평론집의 성격을 잘 보여주는 제2부 메타비평에는 ‘자명한 것’으로 선험화된 개념을 근본적으로 회의하고 되짚어보려는 치열한 비평정신과 구체적 현장비평을 결합한 설득력 있는 글들이 실렸다. 제3부 시비평에서는 김영현 민병일 황지우 백무산 기형도 등 시인들의 개성있는 시세계를 세심하게 읽어낸다.

목차

책머리에

제1부

욕스러움의 감각_1980년대의 황석영
어느 혁명적 낙관주의자의 초상_김학철론
근대소설과 도시성의 문제 _박태원의 「小說家 仇甫氏의 一日」을 중심으로
비극적 세계인식의 회복을 위하여_1990년대 혹은 2000년대 소설들에 대한 단상
리얼리즘적 성취와 우의적 변용_황순원의 ‘해방기’ 작품세계
『鬼의 聲』과 한 친일개화파의 세계인식
『무정』에 관하여
한 허무주의자의 길찾기_이문열론
천하무적의 길_김남일의 작품세계
영원한 경계인의 문학적 유서_최인훈 「바다의 편지」

제2부

단자(單子), 상품, 그리고 권력
자명성의 감옥_최근 리얼리즘-모더니즘 논쟁에 부쳐
신화는 어떻게 만들어지는가_신경숙 소설 비평의 양상과 그 문제
민족문학과 민족문학사 인식의 전환을 위하여
회통(會通)의 비평_최원식의 문학과 사유(1)
실천적 리얼리즘론을 위하여_1980,90년대 리얼리즘론의 반성
임화의 해방기 문학사 인식_「조선 민족문학 건설의 기본과제에 대한 일반보고」
90년대 문학운동의 과제와 방법에 대하여

제3부

기형도에게
세 갈래 운명과 필연의 행로_황지우와 백무산 그리고 나
이원수의 해방기 동시에 관하여
떠도는 목마름에 이름붙이기 위하여_민병일의 두번째 시집에 부쳐
발문으로는 조금 긴 우리들의 자서전_김영현의 시

찾아보기

수상정보
저자 소개
  • 김명인

    金明仁.1958년 강원도 삼척에서 태어나고, 서울대 국문과와 인하대 대학원을 졸업했다. 1985년 창작과비평사에서 펴낸 『한국문학의 현단계 4』에 「민족문학과 농민문학」을 발표하며 등단했고, 1994년 「김수영의 현대성 인식에 관한 연구」로 석사학위를, 1998년 「조연현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국민대 문예창작대학원 겸임교수를 거쳐 현재 인하대 국어교육과 교수이다. 계간 『황해문화』 편집주간이며 민족문학사연구소와 인하대 한국학연구소 등에서 한국 근대문학 연구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 저서로는 『희망의 문학』 『잠들지 […]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