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모두 페미니스트가 되어야 합니다

책 소개

“여자든 남자든,

우리는 모두 지금보다 잘해야 합니다”

전세계를 뒤흔든 화제의 TED 강연,

21세기 페미니스트 선언!

오늘날 페미니즘은 어떤 의미일까? 이 질문에 답하는 책이 출간되었다. 『포린 폴리시』 선정 ‘세계를 이끄는 사상가’이자, 2015년 『타임』 선정 ‘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에 꼽힌 소설가 치마만다 응고지 아디치에는 『우리는 모두 페미니스트가 되어야 합니다』에서 페미니즘에 대한 온갖 오해를 단호하고도 위트 있게 반박하며 여성과 남성 모두를 페미니즘의 세계로 초대한다. 전통적인 성역할에 고착된 사고방식이 남성과 여성 모두를 짓누르고 있으며, 페미니즘을 통해 우리 모두가 더욱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다는 것을 역설한다. ‘모두를 위한 21세기 페미니스트 선언’이라 부를 만하다.

이 책의 바탕이 된 2012년의 TED×Euston 강연은 유튜브에서 250만에 가까운 조회수를 기록했으며, 2014년 미국에서 책으로 출간되었다. 스웨덴에서는 이 책을 “우리 자신과 미래 세대에 주는 선물”이라 부르며 전국의 모든 16세 고등학생에게 배부하여 성평등 교육의 교재로 삼기로 했고, 팝스타 비욘세는 강연의 일부를 자신의 노래 「***Flawless」에 샘플링했다. 이 책은 남성과 여성 모두가 페미니스트가 되어야 하는 이유를 명료하게 보여준다. 사회 곳곳에 만연한 여성혐오로 홍역을 앓는 중인 한국사회에 시기적절하게 도착한 책이다. 한국어판에는 강연 전문과 더불어 에세이 「여성스러운 실수」와 여성학자 자넬 홉슨이 진행한 작가 인터뷰를 함께 실어 읽을거리를 풍부하게 했다.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권하기에 손색이 없다.

 

목차

책머리에

 

우리는 모두 페미니스트가 되어야 합니다

 

여성스러운 실수

 

인터뷰: 이야기꾼

 

옮긴이의 말

수상정보
저자 소개
  • 치마만다 응고지 아디치에

    1977년 나이지리아에서 태어나 자랐습니다. 열아홉 살에 미국으로 건너가 이스턴 코네티컷 주립 대학교를 졸업하고 존스홉킨스 대학교에서 문예창작으로, 예일 대학교에서 아프리카학으로 석사 학위를 받았습니다. 인종, 이민자, 여성에 대한 주제 의식을 담은 소설들이 주목받으며 영미 문학을 이끌 차세대 작가로 떠올랐습니다. 2011년 『뉴요커』에서 뽑은 ‘미국을 대표하는 젊은 소설가 20인’, 2013년 『포린 폴리시』에서 뽑은 ‘세계를 이끄는 사상가’, 2015년 『타임』에서 뽑은 […]

  • 김명남

    KAIST 화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 환경대학원에서 환경정책을 공부했습니다. 인터넷 서점 알라딘에서 편집팀장을 지냈고, 현재 전업 번역가로 일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모두 페미니스트가 되어야 합니다』 『남자들은 자꾸 나를 가르치려 든다』 『여자들은 자꾸 같은 질문을 받는다』 『이것은 이름들의 전쟁이다』 등을 우리말로 옮겼습니다.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