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교과서 작품읽기: 고등 소설 상

책 소개

2011년부터 16종으로 늘어나는 고등 국어 교과서를 한 권으로 읽는다면 어떨까?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_고등’(전 4권)는 새로 바뀐 16종 고등 교과서에 실린 문학 작품 가운데 중학생들이 반드시 읽어야 하는 작품을 엄선한 시리즈다. 9명의 현직 국어 교사가 책임 편집을 맡고, 추가로 전국의 교사 160여 명에게 작품의 선정부터 편집까지 꼼꼼하게 자문을 구했다. 이렇게 선정한 작품을 장르별로 엮어 ‘고등 시’, ‘고등 소설 상, 하’, ‘고등 수필’이라는 부제를 달았다. 그리고 각권마다 개정 교육 과정에 따라 나누어 묶고, 작품을 읽은 뒤에는 내용을 확인하거나 재미있게 자신의 생각을 표현해보는 활동을 마련했다. 2010년 봄에 출간되어 선풍적인 인기를 모은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_중1’ 시리즈에 이은 ‘고등 시리즈’는 독서에 흥미를 잃기 쉬운 청소년들에게 책 읽는 즐거움을 깨닫게 해줄 뿐만 아니라 국어 실력 또한 키울 수 있게 도와줄 것이다.

목차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를 펴내며

만화와 함께 읽기: 나를 발견하다
아우를 위하여 – 황석영
배반의 여름 – 박완서
종탑 아래에서 – 윤흥길

영화와 함께 읽기: 새로운 이웃과 만나다
봄 봄 – 김유정
유자소전 – 이문구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 성석제
이발소 거울 – 구효서

작품 출처
수록 교과서 보기
이 책을 엮는 데 도움을 주신 선생님들

수상정보
저자 소개
  • 이승희

    충남 당진고등학교 국어 교사 고등학교 때 문학 시간을 좋아해서 국어 교사가 되었고, 10년째 학생들과 만나고 있다. 시 한 줄에 훈훈해지고, 소설 속에서 만난 한 문장으로 하루가 즐거운 전형적인 국어쌤이다. 학생들에게 문학적 상상력을 전염시키며 예전의 문학 선생님을 닮아 가는 중이다.

  • 이혜진

    분당 수내고등학교 국어 교사 거친 말투와 행동으로 고등학교 때 일진이었다는 소문과 군대를 전역했다는 소문 등 무수한 헛소문을 몰고 다니는 미모의(?) 여교사. 늘 ‘우리들의 삶 자체가 문학 작품’이라는 생각으로 아이들과 함께 놀면서 즐기는 수업을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다.

  • 임종수

    서울 성보고등학교 국어 교사 담당 과목은 국어와 문학인데, 수업 도중에 종종 역사와 철학, 사회 이야기를 하면서 옆길로 새는 교사이다. 항상 학교는 즐거운 곳이어야 한다고 생각하고, 학생들이 모두 ‘독서하는 교양인’으로 성장했으면 하는 큰 꿈을 품은 채 산다. 『문학 시간에 시 읽기』 『문학 시간에 희곡 읽기』 『문학 시간에 수필 읽기』를 뜻이 맞는 여러 선생님들과 공동으로 엮었다.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