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가능을 넘어선 탐험가 난센

책 소개
역사와 함께 ‘살아 숨 쉬는’ 인물을 만난다!

역사 속에 박제되어 정형화된 인물 이야기는 거부한다! ‘내가 만난 역사 인물 이야기’ 씨리즈는 역사 속 인물들이 어린이 독자들 곁에 더한층 가깝게, 더한층 만만하게 다가가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펴낸, 창비의 인물 이야기 씨리즈다.

누구든 날 때부터 ‘영웅’이나 ‘위인’이었던 것이 아니다. 만약 우리가 위인이라고 존경하는 인물들이 오늘날 태어났더라면, 그들 역시 지금의 어린이와 비슷한 삶을 살지 않았을까? 다만 그들은 살아가면서 자신을 좀 더 깊이 들여다보고, 좀 더 나은 자신을 위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노력했다는 것이 남다르다면 남다른 면일 테다. 또 같은 시대를 산 다른 사람들보다는 분명 뛰어난 인물이지만, 핵심은 그 뛰어남이 ‘비범함’이나 ‘위대함’이라기보다는 자신이 생각하고 믿는 것을 구체적으로 실현한 ‘행동하는’ 인물이라는 데 있다. ‘내가 만난 역사 인물 이야기’ 씨리즈는 바로 이 점을 파고든다. 사는 동안 그들이 쏟아 내야 했던 수없이 많은 땀과 눈물과 내면을 생생하게 담아, 역사라는 전시실에 갇힌 인물이 아닌 사람 냄새 나는 인물로 독자들에게 다가간다.

 

한 사람 한 사람의 발자취가 모여 한 나라의 역사가 되고, 나아가 세계의 역사가 된다. 그래서 인물의 발자취를 따라가면 그 인물이 살았던 시대 상황뿐 아니라 역사의 흐름도 알 수 있다. 흑백 분리·차별이라는 미국 사회 부조리에 온몸으로 맞선 인권운동가 마틴 루터 킹, 오직 그림을 향한 열정을 가지고 현대 회화의 새로운 길을 개척한 화가 반 고흐, 작은 생명 하나도 끊임없이 관찰하고 의심하여 거대한 지구 생명의 비밀을 밝혀낸 과학자 다윈, 불가능하다고 여겼던 그린란드와 북극 탐험을 불굴의 의지와 노력으로 이루어낸 탐험가 난센, 사람들의 편견에 맞서 저온 멸균법을 알아내고 예방접종의 원리를 밝혀 인류를 전염병의 공포로부터 구해낸 과학자 빠스뙤르. 이들의 삶은 곧 세계 근·현대를 관통하는 역사다. ‘내가 만난 역사 인물 이야기’는 역사 속에서 큰 발자취를 남긴 인물을 만나는 기쁨뿐만 아니라, 세계의 역사와 문화를 더 깊이 알고 느끼게 한다.

 

이번에 출간한 『불가능을 넘어선 탐험가 난센』은 1987년에 처음 펴내어 어린이들에게 널리 읽히고 사랑받아 온 『탐험가 난센』(창비아동문고 55)을 원고·그림·체제 등을 대폭 새롭게 다듬고 보탠 것이다.

 

 

다양한 형식·다양한 사진으로 그 인물에 맞춤한 부록 수록!

부록에는 인물의 생애와 생각, 그들이 살아간 삶의 배경과 현장 소개를 8~10면 정도의 지면에 핵심만을 콕콕 짚어 담아, 어린이 독자들이 부담 없이 읽기 좋게 꾸몄다. 다양한 사진과 다채로운 그림을 풍부하게 곁들여 ‘읽는 재미’ ‘보는 재미’가 있다. 『불가능을 넘어선 탐험가 난센』에서는 19세기 후반, 본격적으로 시작된 북극과 남극 탐험 열기를 비교적 상세하고 생생하게 전하면서, 난센의 탐험 길에는 언제나 함께했던 프람호가 그 뒤 어떤 탐험가들과 어떤 활약상을 보였는지 사진 자료와 더불어 소개하고 있다.

 

 

불가능을 넘어선 탐험가 난센, 대자연으로부터 배운 열정과 사랑

노르웨이가 사랑하는 북극 탐험가 프리드쇼프 난센(1861~1930). 흰 눈으로 뒤덮인 노르웨이 숲은 어린 난센을 한없는 적막감과 결핍의 상태를 견딜 수 있게끔 성장시켰다. 난센은 언제다 대자연 속에서 놀고 생각했다. 자연에 대한 끝없는 호기심과 추억은 아무도 생각하지 못한 방법으로 아무도 가 보지 못한 땅에 도달하리라는 꿈을 갖고 몸소 실천하게 했다. 젊은 과학자 난센이 사람들의 걱정과 조롱 속에서 그린란드 횡단에 성공하기까지의 여정, 최강의 탐험선 프람호를 만들어 마침내 북극 탐험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는 감동의 순간, 더 나아가 탐험과는 전혀 다른 방향이지만 세계 평화를 위한 투쟁가로 변모해 나가는 등 난센의 발자취를 따라가는 것이 흥미와 감동을 동시에 준다. 아직까지 국내에 난센에 관한 잘 만들어진 책이 없는 상황에서 난센이라는 인물을 알아가기에 더없이 좋은 책이다.

목차

발간사 | 역사 속 인물을 만나 보자!

1부 노르웨이 소년
1. 오슬로의 전설
2. 공구를 좋아하는 장난꾸러기
3. 스키 대회

2부 당당한 사람
4. 무승부가 된 싸움
5. 화학 실험
6. 대학생

3부 바이킹의 후예
7. 물개잡이배를 타다
8. 베르겐 박물관의 젊은 박물학자
9. 그린란드 횡단

4부 북극을 향하여
10. 새로운 탐사 계획
11. 프람호, 닻을 올리다
12. 방향을 잃은 탐험대

5부 국민 영웅 난센
13. 바다의 보배
14. 노르웨이를 위하여

6부 평화를 위한 투쟁
15. 전쟁에 반대한다
16. 누구보다 정의로운 사람

부록 | 최강의 탐험선 프람호 이야기_지구의 북쪽 끝에서 남쪽 끝까지
연보

수상정보
저자 소개
  • 민병산

    1928∼1988년. 폭넓은 독서 경험을 바탕으로 오랫동안 여러 잡지들을 통해 좋은 글을 발표해 오신 선생님은 특히 인물 전기에 많은 관심을 기울이셨습니다. 지은 책으로는 전기 『똘스또이』 『탐험가 난센』(창작과비평사 1987)과 돌아가신 후 그동안 발표한 글들을 모아 펴낸 『철학의 즐거움』이 있고, 번역한 책으로는 『공예 문화』 등 많은 책이 있습니다.

  • 이주록

    충청남도 아산에서 태어났다. 경희대학교에서 동양화를 공부했고, 개인전과 국제전을 통해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날개 달린 휠체어』 『세상을 따뜻하게 하는 사람들』 『반달 저수지 수달 달래』들에 그림을 그렸다.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