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장인과 건달 사위

책 소개

소설가이자 민담연구가인 송기숙이 다시 쓴 옛이야기 씨리즈 ‘중학생을 위한 우리옛이야기’(전6권)가 창비에서 출간되었다. 한국 설화의 특징과 맛이 잘 살아 있는 53편의 이야기들을 저자 특유의 입담으로 풀어냈고, 옛이야기의 참뜻과 거기에 반영된 사회상을 찬찬히 뜯어보는 해설을 실었다. 그간 유아용 그림책이나 교훈조의 동화책이 담지 못한 옛이야기의 다면적인 즐거움과 깊이를 맛볼 수 있는 ‘중학생을 위한 옛이야기’는 어린이와 청소년 들에게 우리 민중 의식의 본령을 전해 줄 것이다.

타고난 건달 ‘김달건’이 어리석은 장인과 처남들을 혼쭐내는 유쾌한 이야기와 구렁이의 뱃속에서 제 새끼를 꺼내는 족제비의 영리한 이야기 등이 실려 있다.

목차

머리말

거제도 건달 옥범 좌수
정승 장인과 건달 사위
하루 만에 신선이 된 셋째 아들
먹으면 죽는 곶감
뱀의 뱃속에서 새끼 꺼낸 족제비
이번 과거의 정답은 뻐꾸기
바보 아내의 옷고름 달기 외
못된 며느리와 지렁이 탕

해설

수상정보
저자 소개
  • 송기숙

    1935년 전남 완도에서 태어났다. 전남대 국문과와 동대학원을 졸업했으며, 1965년과 1966년 『현대문학』에 각각 평론과 소설을 발표하며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민주화운동과 교육운동에 치열하게 참여하여 두차례 옥고를 치르기도 했으며, 분단현실과 민중의 삶을 깊숙이 파고든 중량있는 작품을 속속 발표하며 민족문학의 중추 역할을 감당해왔다. 소설집 『백의민족』 『도깨비 잔치』 『재수 없는 금의환향』 『개는 왜 짖는가』 『테러리스트』 『들국화 송이송이』, 장편소설 『자랏골의 비가』 『암태도』 […]

  • 윤보원

    1975년 출생. 동덕여대 회화과를 졸업했다. 지금은 지리산 자락 섬진강이 흐르는 곳에 살면서 어린이책에 그림을 그리고 있다. ‘그림똥’이라는 가게에서 사람들 얼굴을 그려 주기도 한다. 앞으로 꼬부랑 할머니가 될 때까지 재미난 그림책을 많이 만들고 싶다. 그동안 그림을 그린 책으로『전우치전』『으랏차차 도깨비죽』, ‘킁킁이가 간다!’ 시리즈 등이 있고, 쓰고 그린 책으로 『분홍 보자기』가 있다. Yun Bo-won studied painting (BFA) […]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