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허지영

저자 소개

대학에서 애니메이션을 공부하고 지금은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그림 그리는 시간 외에는 방 안에서 이런저런 상상하기를 좋아하고, 그 상상들을 따라다니며 낙서하기를 즐깁니다. 『파란 고양이』를 쓰고 그렸고, 『말을 알아야 말을 잘하지』 『그날 밤 기차에서는』 『지구를 운전하는 엄마』 등에 그림을 그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