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과비평 188호(2020년여름호)

책 소개

『창작과비평』 2020년 여름호는 문학 신작과 비평은 물론 코로나19 사태를 둘러싼 다양한 논의,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과 한반도 평화의 길을 모색한 대담, 백낙청 서울대 명예교수를 비롯한 각 분야 전문가들이 ‘근대 한국어’를 주제로 나눈 심도 깊은 대화, 21대 총선 결과에 대한 흥미로운 분석 등 현 시기의 첨예한 이슈를 탐구한다.
코로나19가 맹위를 떨치는 와중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큰 탈 없이 치러졌다. 이는 새로운 정치를 염원하는 촛불시민의 의지가 없었다면 불가능한 일이었거니와, 국가적 역량과 시민의 자발성이 결합한 ‘K-방역’의 우수함도 놀랍다. 그러나 이 세계적인 역병의 종식은 당장에 이루어지지 않을 것이고, 근본적인 삶의 전환을 추구하는 자세가 없다면 ‘이전’으로 돌아가려는 퇴행의 목소리에 힘이 실릴 것이다. 이번호는 촛불혁명을 화두 삼아 코로나 이후 시대에 나아갈 대전환의 방향을 묻고, 구체적인 현실에서 그 실마리를 찾는다. 문화인류학자이자 본지 편집위원인 백영경은 한국이 이룬 방역의 성과를 높이 평가해야 하는 까닭이 “위기에 완전히 함몰된 상황에서는 있을 수 없는, 새로운 사회에 대한 성찰과 실천적 토론이 가능한 공간을 확보했다는 점”(「책머리에」)이라고 말한다. 기존의 체제가 흔들리고 새로운 공통의 감각이 만들어지는 이 어려운 시간을 기꺼이 감당하면서 새 세상 만들기에 동참하고자 하는 국내외 필자들의 긴요한 발언들을 소개한다.

목차

책머리에

다시 돌아갈 수 없다면 더 나은 미래를 / 백영경

 

특집_우리 문학은 지금 무엇과 싸우는가

강경석 / 혁명의 재배치

신샛별 / 불평등 서사의 정치적 효능감, 그리고 ‘돌봄 민주주의’를 향하여

조대한 / 겹쳐진 세계에서 분투하는 시인들

 

강성은 / 혼자 사는 집 외

김명철 / 꽃은, 고양이는, 외

김소형 / 죽지 않으면 살 수 없는 마음 외

박경희 / 산그늘에 들다 외

박은영 / 갈매기는 알까 외

성동혁 / 발레 1 외

신대철 / 길 위의 길 외

신동옥 / 에레혼 외

안현미 / 탐매(探梅) 외

이희형 / 막창 외

정재율 / 축복받은 집 외

정재학 / 내 손바닥보다 큰 달팽이 외

 

소설

권여선 / 실버들 천만사

김금희 / 우리는 페퍼로니에서 왔어

명학수 / 그녀에게 무슨 일이 있었나

윤성희 / 블랙홀

이주혜 / 자두 도둑 (중편)

 

대화

백낙청 임형택 정승철 최경봉 / 근대 한국어, 그 파란의 역사와 희망찬 오늘

 

논단

이남주 임종석 /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재가동의 길: 6·15 20주년 기념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과의 대담

김종엽 / 촛불혁명, 제21대 총선 그리고 87년체제

김소라 / 디지털 성폭력, 분노를 넘어 분기점으로

피터 베이커 / “우리는 정상으로 돌아갈 수 없다”: 코로나바이러스가 세상을 어떻게 바꿀 것인가? (이종임 옮김)

 

현장

김관욱 / 바이러스는 넘고 인권은 못 넘는 경계, 콜센터

최은경 / 팬데믹 시기는 새로운 의료를 예비하는가

 

산문

황정은 / 일기(日記)

 

작가조명

백무산 시집 『이렇게 한심한 시절의 아침에』

황규관 / 열권의 시집, 열개의 고원

 

문학초점

백민석 양경언 양윤의 / 이 계절에 주목할 신간들

 

촌평

김성경 / 정병호 『고난과 웃음의 나라』

김영순 / 몰리 미셸모어 『미국은 왜 복지국가 만들기에 실패했나』

김도균 / 김명수 『내 집에 갇힌 사회』

윤지관 / 프레드릭 제임슨 『단일한 근대성』

서보경 / 김영옥 외 『새벽 세 시의 몸들에게 』

최형섭 / 데이비드 콰먼 『인수공통 모든 전염병의 열쇠』

장석주 / 고형렬 『에세이 장자』

김영아 / 나오미 앨더만 『파워』

양재훈 / 이성혁 『시적인 것과 정치적인 것』

이현일 / 박혜숙 『한국한시의 장르적 시각』

유임하 / 김성수 『미디어로 다시 보는 북한문학』

 

13회 창비장편소설상 발표

 

창비의 새책

독자의 목소리

수상정보
저자 소개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