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사를 위한 어린이 연극 수업

책 소개

초등 새 교육과정에 도입된 ‘연극 단원’ 수업 안내서

 

연극을 어떻게 가르쳐야 할지 고민하는 교사들을 위해

10명의 연극 전문가가 모여 핵심 노하우를 전한다!

 

초등 새 교육과정 국어 교과에 ‘연극’ 단원이 신설되면서 연극을 어떻게 가르쳐야 할지 고민하는 분들을 위해 초등학교 교사, 아동문학평론가, 교육연극 활동가가 모여 『교사를 위한 어린이 연극 수업』을 만들었다. 1부에서는 연극 수업의 시야를 넓힐 수 있도록 주요 특징과 이론을 쉽고 명확하게 소개한다. 2부에서는 연극을 어려워하는 초보 교사도 실천할 수 있는 현직 교사의 실질적이고 유용한 수업 사례를, 3부에서는 오랜 연극 수업을 통해 숙련된 노하우를 쌓아 온 어린이 연극 전문가의 수업 사례를 담았다. 즉흥으로 연극을 만들어 보거나 동시, 동화, 역사 등과 접목한 다양한 연극 사례들을 읽다 보면 어느새 연극 수업에 대한 두려움에서 벗어나 즐거운 연극을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이다.

 

자기 주도성, 창의성, 협동성 향상에 꼭 필요한 연극 수업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라 2019년부터 초등 5~6학년 국어 교과에 연극 단원이 새로 들어왔다. 국어 교과에서 연극 대본은 늘 다루어졌지만, 연극이 하나의 단원으로 분리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이들과 연극을 준비해 본 교사들은 학예회 날 무대에 올리는 연극을 떠올리기 쉽다. 그러나 연극 단원에서 다루는 연극은 완성도 높고 예술적인 공연과는 다르다. 무대에 꼭 오르지 않아도 교실이 무대가 되고, 대본이나 소품이 없어도 즉석에서 이야기를 만들어 연극을 충분히 경험할 수 있다.

연극 단원의 목표는 기술보다는 태도를, 결과보다는 과정을 중시하면서 아이들이 재미와 즐거움을 느끼게 하는 것이다. 이는 교육과정이 추구하는 인간상과도 맞닿아 있다. 새 교육과정은 아이들이 자기 주도적으로 살아가게 하고, 다양한 영역에서 배운 것을 토대로 새로운 것을 창의적으로 만드는 역량을 기르게 하며, 공동체 의식을 지니게 하는 데 중점을 둔다. 연극 수업을 통해 아이들은 자신의 마음을 여러 가지 방법으로 표현하면서 자신감과 자존감을 얻고, 자기 경험을 극본으로 써 보면서 창의성을 기를 수 있다. 또한 친구들과 역할을 나누어 연극으로 만드는 과정을 통해 배려하고 존중하는 마음과 협동심을 익힌다. 즉 연극 수업은 새 교육과정이 지향하는 교육 방향과 상통하는 셈이다. 대본대로 충실히 수행하는 연극에 지친 교사와 학생 모두에게 『교사를 위한 어린이 연극 수업』이 새로운 활력으로 작용하길 바란다.

 

이론부터 다양한 사례까지 골고루 담았다!

지금까지 나온 연극 수업 지도서는 새 교육과정이 등장하기 전에 출간되었거나 어렵고 복잡한 이론 위주, 또는 지나치게 사례 중심으로 구성된 책이 대부분이었다. 『교사를 위한 어린이 연극 수업』은 교육연극을 연구하고 교육 현장에서 연극 수업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는 열 명의 연극 전문가가 모여 체계적으로 내용을 구성하였다. 새 교육과정이 추구하는 방향에 맞춰 이론을 설명하고, 다양한 방법으로 쉽고 재미있게 따라 할 수 있는 일곱 가지 수업 사례까지 한 권에 담았다. 동시, 동화, 역사, 옛이야기 등과 접목하는 방법이나 즉흥적으로 만들 수 있는 연극 수업 사례들을 읽다 보면 어느새 연극 수업에 대한 두려움은 사라지고, 용기를 얻게 될 것이다. 

 

연극 수업의 첫걸음을 내딛는 분들을 위한 안내서

1부에는 연극 수업이 생소한 분들을 위해 연극 수업의 개념과 이론을 담았다. 천효정의 「연극 수업과 연극 놀이」에서는 초등 국어 교과에 연극 단원이 생겨난 배경을 소개하고, 일반 연극과 교실 연극의 차이를 밝힘으로써 연극 수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성을 제시한다. 교사가 아이들에게 연기를 가르쳐야 한다는 압박감에서 벗어나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연극 수업을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준다. 오은정의 「교실 내 연극의 일상성」은 연극을 통해 자신의 일상을 되돌아보면서 성장하는 과정, 그리고 일상을 연극적 관점으로 바라보는 방법을 설명한다. 최지영의 「연극을 가르치는 예술가로 나아가기」는 교육연극 연수를 통해 수많은 교사를 만나 본 필자의 경험을 토대로 연극을 가르치는 교사의 행위나 정체성에 대한 이야기를 심도 있게 풀어낸다. 아이들에게 연극 수업을 진행하기 전에 어떤 마음가짐을 가져야 할지 고민하는 교사들에게 도움을 준다. 1부를 모두 읽었다면 이제 본격적으로 연극 수업의 매력에 빠질 준비가 되었다는 뜻이다.

 

현직 교사의 현실적인 조언이 담긴 교실 연극 수업  

2부 ‘현직 교사의 교실 연극 수업’에서는 학교에서 연극 수업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는 초등학교 교사들의 수업 사례가 담겨 있다. 신지수의 「통합적 수업으로 삶을 반영하는 연극 만들기」에는 새 교육과정에서 권장하는 통합적 수업 방법으로 학기별 연극 단원의 학습 목표와 어울리는 연극 수업을 소개한다. 교과와 비교과를 넘나들며 연극을 매개로 진행하는 수업 사례들을 단계별로 살펴볼 수 있다. 혼자 연극 수업을 진행하기 버거운 교사들이 있다면 이충일의 「스르렁 슬근, 연극 강사와 함께 박을 타다!」가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전문 연극 강사와 협업하여 성공적으로 연극 수업을 마무리한 사례를 통해, 연극 수업에 자신이 없는 교사들도 전문 강사의 도움을 받으면 훌륭한 연극 수업이 가능하다는 것을 배울 수 있다. 그 외에도 역사 속 상황에 직접 처해 봄으로써 역사에 흥미를 느끼게 하는 이나라의 「역사와 자기 삶을 연결 짓는 근현대사 연극 수업」, 시 한 편을 온몸으로 표현하면서 말하는 대로 온전히 이루어지게 하는 탁동철의 「연극으로 시 읽기」를 읽다 보면 교사와 교실 상황에 맞춰 연극 수업을 무궁무진하게 펼칠 수 있음을 깨달을 것이다.

 

베테랑 연극 전문가의 숙련된 노하우

3부에서는 어린이 연극 수업을 오랫동안 진행하고 연구해 온 연극 전문가들이 그동안 터득한 노하우와 수업 사례를 알차게 엮었다. 동화작가이자 공부방에서 아이들을 가르치는 김중미는 극단의 청년들을 주체로 만든 인형극 워크숍 프로그램을 소개한다(「칙칙폭폭 인형극단의 인형 놀이」). 대안학교에서 연극 전문 강사로 활동하는 이수연은 「연극 놀이」에서 아이들이 즉흥적으로 연기하면서 상황과 장면을 만들어 가는 장면을 구체적으로 재연했다. 아이들의 자발성을 극대화해 변화를 끌어낼 수 있는 수업이다. 박흥서의 「대본 없이 시작해 보는 연극 수업」에서는 완성도 높은 결과물보다 과정 하나하나를 중요하게 여기는 과정 중심 연극 수업을 6차시로 나누어 진행한 사례가 나온다. 쉽고 간단한 수업 위주로 구성하고, 과정마다 도움이 되는 팁을 담아 처음 연극 수업에 도전하는 교사들도 시도해 볼 만하다.

 

‘가장 큰 재능은 좋아하는 재능’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무언가를 좋아하는 사람은 누가 뭐라 하지 않더라도 스스로 노력하기 때문이지요. 같은 맥락에서 생각해 본다면, 이 책을 읽고 계신 선생님 역시 어린이 연극 수업을 잘 수행할 수 있는 자질을 갖춘 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미 연극 수업을 위해서 자발적인 노력을 시작하고 계시니까요. 부디 『교사를 위한 어린이 연극 수업』이 선생님의 행복한 연극 수업에 작은 보탬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_「들어가는 말」에서

추천사
  • 책은 연극 수업의 접근 방식에 대한 이해를 돕고, 실제로 실천하고 응용할 수 있는 구체적 방법을 담은 훌륭한 안내서입니다. 다양한 교육 환경에 놓인 필자들이 자신만의 방법으로 연극을 교육 현장에 적용하는 모습을 담아 연극 교육을 고민하는 교사들을 비롯해 많은 독자들에게 유용한 지도가 될 것입니다.
    _김주연(서울교대 교육연극연구소)

목차

들어가는 말 

 

제1부 연극 수업의 첫걸음 

연극 수업과 연극 놀이_천효정

교실 내 연극의 일상성_오은정

연극을 가르치는 예술가로 나아가기_최지영

 

제2부 현직 교사의 교실 연극 수업 

통합적 수업으로 삶을 반영하는 연극 만들기_신지수

스르렁 슬근, 연극 강사와 함께 박을 타다!_이충일

역사와 자기 삶을 연결 짓는 근현대사 연극 수업_이나라

연극으로 시 읽기_탁동철

 

제3부 학교 밖에서 벌이는 연극 수업 

칙칙폭폭 인형극단의 인형 놀이_김중미

연극 놀이_이수연

대본 없이 시작해 보는 연극 수업_박흥서

수상정보
저자 소개
  • 천효정

    1982년 서천에서 태어났습니다. 공주교육대학교 및 동 대학원을 졸업한 후, 초등학교 교사로 일하고 있습니다. 『도깨비 느티 서울 입성기』 『삼백이의 칠일장 1․2』 『건방이의 건방진 수련기 1․2』 등을 펴냈습니다.

  • 오은정

    초등학교 교사, 교육연극 연구자.

  • 최지영

    예술로 커뮤니티씨어터 협동조합 이사장, 한국교육연극학회 부회장. 『드라마 스페셜리스트가 되자』 『과정중심연극으로서의 교실연극』을 냈다.

  • 신지수

    초등학교 교사, 예술로 플러스 자문위원.

  • 이충일
    이충일

    아동문학평론가. 『해방 후 아동문학의 지형과 담론』을 썼다. 계간 『창비어린이』 기획위원.

    이충일
  • 이나라

    초등학교 교사, 경기도연극교육연구회 연구위원, 성남연극교육연구회 회장.

  • 탁동철
    탁동철

    속초 청호초등학교 교사. 1968년 강원도 양양에서 태어나 고향 마을에 살면서 아이들을 가르치고 있다.

    탁동철
  • 김중미

    1987년 인천 만석동에 정착해, 이듬해에 ‘기찻길옆공부방’을 열었습니다. 1994년 공부방 청소년들과 함께 첫 인형극을 공연한 뒤로 꾸준히 인형극 공연을 해 왔고, 2009년에는 ‘칙칙폭폭인형극단’을 만들었습니다. 1999년 『괭이부리말 아이들』로 창비 ‘좋은어린이책’ 원고 공모에서 대상을 받으며 작가로도 활동하고 있어요. 지은 책으로 동화 『종이밥』 『모여라, 유랑인형극단!』 『행운이와 오복이』 『꽃섬 고양이』, 청소년소설 『조커와 나』 『모두 깜언』 등이 있습니다.

  • 이수연

    부천 산학교, 광명 볍씨학교에서 대안학교 연극 교사로 활동 중이다. 『6학년』 『바람이 불어오는 숲에서』(대표 집필) 책을 냈다.

  • 박흥서

    초등학교 연극 문화예술사, 前 경기 문화예술 교육위원회 연극 대표, 前 아트타운 대표.

  • 펼쳐보기접기
0 reviews
리뷰쓰기
watch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