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중3 세트(전면 개정판)

책 소개
200만 독자가 선택한 베스트셀러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수록작의 90% 이상 바뀐 전면 개정판!
중등 9종 국어 교과서를 한 권에 읽는다

2010년 첫 선을 보인 이래 지금까지 200만 독자에게 큰 사랑을 받아 온 검증된 시리즈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가 전면 개정판 중3 시리즈를 출간하며 완간된다.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는 이전까지 한 권이던 국정 국어 교과서에서 여러 종의 검정 국어 교과서로 바뀌면서, 국어 교과서에 실린 문학 작품을 갈래별로 가려 뽑아 어느 교과서를 배우는 학생이든 꼭 읽어야 할 작품을 다채롭게 만날 수 있도록 한 시리즈다. 초판 이후 2013년에 새로운 교육 과정에 맞추어 개정판을 냈으며, 이번에 다시 한번 개정된 교육 과정에 맞추어 2020학년도 중3 국어 교과서에 대비하는 전면 개정판을 출간한다. 중3 시리즈는 지난 개정판 수록작과 비교하여 90%나 바뀌어 대폭 달라졌으며, 황정은(중3 소설), 김하나(중3 수필) 등 새로운 경향의 작품들을 수록했다. 문학 작품 독해의 질을 높이고 국어 능력을 강조하는 교육 과정의 큰 변화에 발맞추어 창의 융합형 활동에 적절한 작품을 엄선했으며, 문학 작품을 인문, 과학 영역과 접목해 통합적으로 읽고 생각하기를 권장하는 교육 과정에 따라 작품을 읽은 뒤에 내용을 확인하거나 자신의 생각을 자유롭게 표현해 보는 활동을 마련했다.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는 달라진 교과서를 위한 완벽한 대비일 뿐 아니라 문학이라는 든든한 벗을 사귀는 특별한 경험이 되어 줄 것이다.

 

———————————– 전면 개정판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중3’ 시리즈의 특징

▶ 중등 9종 개정 국어 교과서를 바탕으로 현직 국어 선생님들이 새로운 작품을 엄선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라 새로이 발표된 개정 교과서 전 종에 실린 수백 편의 작품을 현직 국어 교사들 및 교과서 수록 시인으로 구성된 엮은이들이 모여 꼼꼼히 읽고 분석했다. 또한 교육과정 목표에 맞춤한 안내글과 독후 활동을 정성껏 작성했다. 초판과 비교했을 때 중3의 경우 90%나 작품 교체가 이루어져 완전히 달라졌다. 새 교과 과정의 경향에 발맞추어 컴팩트한 분량으로 수록했으며, 황정은(중3 소설), 김하나(중3 수필) 등 최신 작품이 새롭게 담겼다.

▶ 창의 융합형 사고를 키우는 데 적절한 작품 선정, 도움말과 독후 활동 강화
문학 작품을 그냥 읽기만 해서는 국어 실력이 바로 늘지 않는다. 작품의 앞뒤로 도움말과 독후 활동을 붙여 국어 실력의 기초를 다지고 국어과 학습을 보완할 수 있도록 했다. 작품 이해에 도움을 주는 낱말풀이를 추가한 것은 물론, 이번 개정 교육과정 목표 가운데 가장 중요하게 꼽히는 창의 융합형 사고를 위해 작품을 여러 각도에서 해석하는 방법을 일깨우고 사회적 맥락을 짚어 볼 수 있도록 구성했다.

▶ 원작의 맛을 제대로 감상할 수 있도록 시와 소설의 원문을 고치거나 줄이지 않고 그대로 수록
문학작품이 교과서에 실릴 때에는 분량상의 문제로 축약되거나 학생 수준을 고려하여 임의로 수정되는 경우가 많다.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시리즈는 원작의 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도록 시와 소설의 원문을 일일이 찾아 대조하여 원래의 문장을 살렸다. 다만 중3 소설에서는 고전문학 장편의 경우 일부를 수록하되 꼭 읽어야 할 가장 핵심적인 부분을 골랐다. 수필은 생활글이라는 장르의 특성상 주요 독자인 중학교 3학년 학생의 수준에 맞게 어려운 부분을 쉽게 풀어 쓴 교과서 수록본을 원본으로 삼았다.

목차
수상정보
저자 소개
  • 김아란

    경기 이현중학교 국어 교사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시리즈를 만들면서 시 읽기가 참 즐거운 일임을 깨달았다. 늘 에너지가 충만하고 좌충우돌하는 우리 아이들에게, 시 읽기가 재미있는 일이 되고 소통과 성장의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 함께 엮은 책으로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중1 시』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중2 시』가 있다.

  • 박성우
    박성우

    1971년 전북 정읍에서 태어났습니다. 2000년 중앙일보 신춘문예에 시가 당선되고, 2006년 한국일보 신춘문예에 동시가 당선되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시집 『거미』『가뜬한 잠』『자두나무 정류장』『웃는 연습』, 동시집 『불량 꽃게』『우리 집 한 바퀴』『동물 학교 한 바퀴』『박성우 시인의 첫말 잇기 동시집』, 청소년시집 『난 빨강』『사과가 필요해』, 산문집 『박성우 시인의 창문 엽서』, 어린이책 『아홉 살 마음 사전』『아홉 살 함께 사전』『아홉 살 느낌 사전』『아홉 […]

  • 서덕희

    경기 광교고등학교 국어 교사. 아이들에게 잔소리 대신 ‘참’ 소리만 하고 싶은 교사. 모든 사과에 씨앗이 들어 있듯 이 땅의 모든 학생들에게도 가능성의 씨앗이 담겨 있다고 믿으며, 매일매일 떨어져도 튀는 공처럼 열정을 가지고 아이들과 함께 살아가고 있다. 『국어 원리 교과서』를 함께 지었다.

  • 최은영

    경기 미사강변고등학교 국어 교사. 대중문화와 문학의 매력적인 만남을 위해 항상 고민하며 학생들과 함께하는 신나는 국어 수업을 꿈꾸는 교사. 일상의 삶 속에서 소통과 배려를 통해 한 걸음 나아가고자 노력하고 있다. ‘소설의 첫 만남’ 시리즈에 자문위원으로 참여했으며, 함께 엮은 책으로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중1 소설』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중3 소설』 이 있다.

  • 박종호

    서울 신도림고등학교 국어 교사. 삼십 년 가까이 머룻빛 눈동자가 빛나는 아이들과 우리말 우리글을 배우고 가르치는 일에 매달려 살고 있다. 가르치면서 오히려 더 많이 배우고 깨닫고 있으며, 무엇이든 간절함이 덧쌓여서 길이 열린다고 믿는다. 가끔은 작은 배낭을 메고 카메라를 들고 바다 건너 낯선 곳에서 여행자로 살겠다며 벼르고 있다. 뜻있는 선생님들과 함께 ‘창비 문학 교과서’를 만들었고, 『국어 교과서 […]

  • 주예지

    서울 목동중학교 국어 교사. 비 오는 날이면 수업하기 전에 노래를 들려주었더니 화창한 날에도 마음에는 비가 온다며 노래를 듣자고 하는 아이들과 함께 국어를 배우고 있다. 살아 있는 국어 수업을 꿈꾸지만 여전히 길을 못 찾고 주변을 두리번거리는 중이다. 달과 순두부, 산책을 좋아하며 요즘은 글쓰기에 관심이 있다. 『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중1 수필』『국어 교과서 작품 읽기: 중2 수필』을 […]

  • 펼쳐보기접기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