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집배원 도종환의 시배달-꽃잎의 말로 편지를 쓴다

책 소개

20070512_do_cover_cd

‘문학집배원 도종환의 시배달’ 시집과 멀티미디어북으로 출간! 온라인상에서 매주 30만 독자의 뜨거운 호응을 불러일으켰던 도종환의 시배달, 이제 시집과 플래시 동영상ㆍMP3를 담은 씨디(러닝타임 162분)로 만나볼 수 있다. 신경림 정호승 안도현 등 중진부터 문태준 손택수 김선우 등 젊은 시인에 이르기까지 52명의 시인들의 수작을 가려뽑고 도종환 시인이 친절하고 따듯한 해설을 붙였다. .
멀티미디어북 CD 표지
각 시마다 키워드를 붙이고 달별 주별, 그리고 계절과 기념일마다 시를 골라 읽을 수 있도록 해서 독자들이 쉽게 시를 감상하고, 소중한 사람들에게 마음을 담아 선물하기에도 알맞다.
함께 제공되는 멀티미디어북 CD에는 시집에 수록된 52편 모두 각각 플래시 동영상과 MP3를 만들어 넣었다. 컴퓨터에서 플래시로 자동 구동되게 하였고 MP3 플레이가 지원되는 오디오에서도 낭송과 음악을 감상하도록 했다. 15명의 시인(도종환 김선우 정우영 이시영 김사인 김명인 나희덕 손택수 안도현 신달자 김신용 장석주 문태준 고영민 김근)이 낭송에 참여해 시인의 육성을 직접 들을 수 있고, 탤런트(김혜옥), 아나운서(유정아 이숙영), 연극배우(원근희 윤미애 백익남)의 능숙하고 드라마틱한 낭송도 시 감상의 폭을 넓혀주었다. 한층 보강된 동영상과 음악은 오감으로 작품을 읽도록 했는데, 7명의 플래시 제작자와 18명의 음악가의 공력은 이 CD를 만드는 데 심혈을 기울였음을 단적으로 보여준다.

 

목차

시를 배달하며

일월
첫째주 새해를 맞으며 – 도종환ㆍ처음 가는 길
둘째주 어머니 마음 – 고두현ㆍ늦게 온 소포
셋째주 사랑의 운명 – 문정희ㆍ한계령을 위한 연가
넷째주 겨울 풍경 – 허만하ㆍ이별
다섯째주 눈 내리는 날 – 김선우ㆍ입설단비
이월
첫째주 그대의 이름 – 이원규ㆍ뼈에 새긴 그 이름
둘째주 설날에 – 조향미ㆍ온돌방
셋째주 고향 어머니 – 정우영ㆍ밭
넷째주 매화 필 무렵 – 최영철ㆍ홍매화 겨울나기
삼월
첫째주 새 학기를 맞으며 – 이시영ㆍ성장
둘째주 새싹을 생각하며 – 김승희ㆍ콩나물의 물음표
셋째주 봄 이사 – 박라연ㆍ너에게 세들어 사는 동안
넷째주 봄비의 추억 – 이재무ㆍ봄비
사월
첫째주 식목일에 부쳐 – 신경림ㆍ나무 1―지리산에서
둘째주 봄볕, 그대의 눈빛 – 김사인ㆍ풍경의 깊이
셋째주 꽃잎 날릴 때 – 박시교ㆍ이별노래
넷째주 이웃 사람들 – 김명인ㆍ조이미용실
오월
첫째주 신록과 아이들 – 고재종ㆍ담양 한재초등학교의 느티나무
둘째주 어버이날에 – 이승하ㆍ늙은 어머니의 발톱을 깎아드리며
셋째주 스승의 날에 – 김시천ㆍ아이들을 위한 기도
넷째주 꽃그늘 아래서 기다림 – 나희덕ㆍ오분간
다섯째주 처음 본 풍경 – 천양희ㆍ물가에서의 하루
유월
첫째주 아름다운 자연 – 배한봉ㆍ자연도서관
둘째주 단오날, 당신을 그리며 – 곽재구ㆍ단오
셋째주 집으로 가는 길 – 이상국ㆍ오늘은 일찍 집에 가자
넷째주 유월의 추억 – 김용락ㆍ단촌국민학교
칠월
첫째주 미루나무 그늘에 누워 – 정일근ㆍ흑백사진―7월
둘째주 여름 산책길 – 양애경ㆍ가로등이 있는 숲길
셋째주 어린 시절 나의 강아지 – 손택수ㆍ흰둥이 생각
넷째주 한여름밤의 별 – 마종기ㆍ별, 아직 끝나지 않은 기쁨
다섯째주 내가 걷고 싶은 길 – 이준관ㆍ구부러진 길
팔월
첫째주 바다가 보고 싶을 때 – 정호승ㆍ바닷가에 대하여
둘째주 칠석, 첫사랑 – 안도현ㆍ저물 무렵
셋째주 그대와 맞던 여름비 – 오규원ㆍ비가 와도 젖은 자는―순례1
넷째주 꽃 같은, 별 같은 사람 – 이성선ㆍ사랑하는 별 하나
구월
첫째주 여름에서 가을로 – 강연호ㆍ9월도 저녁이면
둘째주 아름다운 이별 – 이기철ㆍ내가 만난 사람은 모두 아름다웠다
셋째주 소중한 일상 – 신달자ㆍ여보! 비가 와요
넷째주 추석에 – 김용택ㆍ섬진강 17―동구
시월
첫째주 단풍 들 무렵 – 박정대ㆍ그대의 발명
둘째주 마음 따뜻한 사람 – 정안면ㆍ아름다운 사람을 만나고 싶다
셋째주 수확의 계절 – 고영민ㆍ볍씨 말리는 길
넷째주 당신의 안부 – 김종해ㆍ가을 문안
다섯째주 용서와 사랑의 마음 – 정진규ㆍ연필로 쓰기
십일월
첫째주 의로운 소년들에게 – 민영ㆍ내가 너만한 아이였을 때―아들에게
둘째주 낙엽을 생각함 – 조병화ㆍ낙엽끼리 모여 산다
셋째주 외로운 마음을 위로함 – 고정희ㆍ상한 영혼을 위하여
넷째주 추수 뒤에 – 김신용ㆍ숯불의 詩
십이월
첫째주 첫눈을 기다리며 – 김용화ㆍ첫눈 내리는 날에 쓰는 편지
둘째주 사람이 그리운 날 – 장석주ㆍ등에 부침
셋째주 마음을 비우며 – 문태준ㆍ빈집의 약속
넷째주 성탄절 무렵 – 정세기ㆍ성당 부근

이 책의 시인들
작품출전

수상정보
저자 소개
  • 도종환

    청주에서 태어났다. 시집으로 『고두미 마을에서』 『접시꽃 당신』 『지금 비록 너희 곁을 떠나지만』 『당신은 누구십니까』 『흔들리며 피는 꽃』 『부드러운 직선』 『슬픔의 뿌리』 『해인으로 가는 길』 『세시에서 다섯시 사이』 등이 있으며 백석문학상, 신동엽문학상, 정지용문학상, 윤동주상, 공초문학상, 신석정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