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로 된 무지개

강철로 된 무지개

책 소개

난꽃의 향기와 난잎의 검기로 육사의 시를 다시 읽는다

 

이육사의 시세계를 이해하는 탁월하고 깊이 있는 해석

역사학자 도진순이 밝혀내는 陸史의 진면목!

 

근래 이육사의 시를 새롭게 해석하는 글을 연달아 발표하며 국문학 및 역사학계에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킨 도진순(창원대 사학과 교수)의 이육사론이 드디어 책으로 묶여 나왔다. 저자는 그동안 김구․안중근 등 한국 근현대사 주요 인물에 대한 연구로 정평이 나 있었다. 그가 이번엔 저항시인 이육사에 도전했다. 『강철로 된 무지개: 다시 읽는 이육사』는 육사의 대표작 「청포도」 「절정」 「나의 뮤-즈」 「꽃」 「광야」 등을 새롭게 해석함으로써 기존에 잘못 이해되어온 육사 시 해석의 오류를 바로잡고 육사 시에 대한 감상의 지평을 넓혀준다. “어쩌면 ‘운명적으로’ 이육사와 그의 시를 만나게 되었다”는 저자는 “시와 역사의 만남에는 우연인 듯한 어떤 필연이 내장되어 있다”고 말하며 역사학자로서의 치밀함과 통찰력으로 육사의 시세계를 분석한다. 저자가 해석하는 글을 따라 읽다보면 육사의 “내면 깊숙이 자리하고 있는 빛과 울림을” 만나게 되는 것은 물론이거니와 “금강석 같은 내면이 일제의 삼엄하고 촘촘한 검열망을 헤집고 나온 것이 육사의 시”(3~4면)라는 점에 동의하지 않을 수 없다.

 

목차

책머리에

 

Ⅰ. 난(蘭)과 검(劍)의 노래

Ⅱ. 「청포도」와 향연

Ⅲ. 「절정」과 의열(義烈)

Ⅳ. 한시 「만등동산」과 「주난흥여」

Ⅴ. 비명(碑銘) 「나의 뮤-즈」

Ⅵ. 초혼가 「꽃」

Ⅶ. 유언 「광야」

Ⅷ. ‘내’ ‘노래’ 「광야」

 

서검(書劍) 40년, 이육사 연보

의의가패(依依可佩), 이육사 작품연보

참고문헌

찾아보기

수상정보
저자 소개
  • 도진순
    도진순

    경북 청도에서 태어났다. 서울대학교 국사학과 및 동대학원을 졸업하고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미국 하버드대학교, 중국 북경대학교, 일본 국제일본문화연구센터 초빙교수를 역임했다. 현재 창원대학교 사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저서 『한국 민족주의와 남북 관계: 이승만·김구 시대의 정치사』로 ‘한국백상출판문화상 저작상’을 수상하였다. MBC 「느낌표」 선정도서 『백범일지』는 2005년 프랑크푸르트 국제도서전 ‘한국의 책 100’에 선정되어 독일어로 번역되었고, 원본을 탈초 교감한 『정본 백범일지』도 출간하였다. 한중일 […]

육사는 자신의 시가 아름다운 난의 향기처럼 퍼져나가길 희망하여 시집 표지로 묵란도(墨蘭圖)를 그려놓기도 했다. 사실 그의 시에는 난꽃의 아름다운 향기와 더불어 현실을 베어내는 서늘한 난잎의 검기(劍氣)가 서려 있다. 그가 말하는 ‘서검 40년’의 ‘시 한편’이란 바로 난과 검의 오묘한 합일점에서 탄생하는 것이다. 난(蘭)이 고전의 세계와 결합된 그윽한 예술성의 상징이라면, 검(劍)은 그가 시에 싣고자 했던 의열투쟁의 혁명성을 의미한다. 육사가 난과 검의 아름다운 합일을 절창으로 노래한 구절이 ‘강철로 된 무지개’라 생각하여 책의 제목으로 삼았다.

‘책머리에’에서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