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에서, 날다

책 소개

창문 너머 진짜 세상으로 날아갈 수 있다면……

행복을 찾아 나서는 우리들의 힘찬 도약

 

조현주 소설집 『땅에서, 날다』가 창비청소년문학 79번으로 출간되었다. 단편소설 「땅에서, 날다」로 제6회 창비어린이 신인문학상을 수상한 조현주 작가의 첫 작품집으로, 개성 넘치는 7편의 이야기가 담겼다. 청소년을 학교생활에 억눌린 수동적인 객체로 그리지 않고 적극적인 의지와 실천력을 지닌 인물로 그림으로써 건강하고 유쾌한 기운을 전하는 점이 특징이다. 특히 패러글라이딩, 스쿠버다이빙 등 그간 청소년소설에서 잘 다루어지지 않았던 참신한 소재를 활용해 청소년의 공간을 학교와 집 바깥으로 확장하고, 새롭고 다른 즐거움을 상상하게 한다. 기발한 서사 속에 일상 탈출을 꿈꾸는 사차원적인 주인공들의 행보가 흥미롭게 펼쳐지며, 조현주 작가의 신인다운 패기와 매력적인 유머가 돋보이는 소설집이다.

 

추천사
  • 「땅에서, 날다」는 패러글라이딩을 소재로 한 흔치 않은 이야기로, 사차원적인 인물들이 빚어내는 무질서의 생명력이 매우 인상적이다. 담담한 일상에서 비상하고 싶은 청소년들에게 충족감을 줄 만한 내용임에 틀림없다.
    ― 제6회 창비어린이 신인문학상 심사평 중에서(오세란 원종찬 최나미)

목차

땅에서, 날다

그 섬에 가고 싶다

꿈에 관한 보고서

연금술사의 돌

육식 동물의 종말

우연이 만든 음영

심해의 눈사람

수상정보
  • 제6회 창비어린이 신인문학상
저자 소개
  • 조현주

    1976년 경남 합천에서 태어나 상명대 섬유디자인학과를 졸업했다. 2014년 「땅에서, 날다」로 제6회 창비어린이 신인문학상을 받았다. 지금은 제주에서 행복한 나날을 일구고 있다. 『땅에서, 날다』는 작가의 첫 소설집이다.

소설을 쓰면서 나는 마음을 움직이는 절박함에 대해 종종 생각했다. 그리고 예민함과 둔함처럼 극과 극은 아니더라도, 아주 작은 마음의 변화만으로도 전혀 다른 결과에 다다를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이런 생각이 이야기 속에 자연스럽게 녹아든 것 같다.
이 소설 속 주인공들은 어떤 절박함에 맞닥뜨리는 순간, 그리 크지 않은 일들을 경험하며 조금씩 변화한다. 이런 작은 움직임이 읽는 이들에게 잘 전달되기를 바라 본다. 읽는 동안 조금은 가벼운 마음이 되어도 좋을 듯하다. 내가 나 자신을 괴롭혀 온 마음의 굴레를 벗으면서 조금은 가벼워졌듯.
 
부끄러움을 안고, 첫 소설집을 세상에 내놓는다.
이 책을 읽어 준 모든 이들에게 고맙다. 글을 잘 다듬어 준 편집자님께 감사하다. 같이 나이 들어 가는 글동무와 가족한테도 무한한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
 
2017년 8월 제주에서,
조현주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