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대 극복의 이정표들

책 소개

1997년 등단 이래 민족문학 2세대를 자처하며 패기있는 비평활동을 펼쳐온 문학평론가 유희석의 첫 평론집. 한국문학과 세계문학을 넘나드는 저자의 너른 비평적 시야가 돋보인다. 2000년대 한국소설에서부터 20세기 한국시세계의 거장들, 영미문학의 정수라 할 워즈워스와 호손의 작품에 이르기까지 다종다양한 작품세계를 ‘근대 극복’이라는 하나의 문제의식으로 관통하여 각각의 가능성과 한계를 조명한다. 지엽적인 논쟁을 사상하고 새롭고 도전적인 시각으로 작품 자체에 접근하는 명쾌함이 빛을 발한다.

목차

책머리에

제1부 20세기 한국시의 전통과 혁신
이상(李箱)과 식민지 근대 – 김수영론
이상의 계승과 극복 – 기형도와 1980년대
시와 시대, 그리고 인간 -『만인보』론

제2부 우리시대 소설의 현장
작품, 진영, 문학운동 – 백민석•김영하•배수아•이남희•윤정모 소설을 중심으로
배수아의 ‘소설’과 서사실험 – 역사적 주체 형성의 가능성
감수성과 비평적 판단
통일시대를 위하여 – 2000년대 소설을 중심으로

제3부 근대, 근대성, 모더니즘
보들레르와 근대
근대성과 모더니즘 – 『근대 서사시』의 비판적 소개
회통의 상상력과 역사의식 – 호손의 로맨스론
리얼리즘•모더니즘 논쟁에 관하여

제4부 서양문학과 근대 극복의 지평
한국계 미국작가들의 현주소 – 민족문학의 현단계 과제와 관련하여
세계문학에 관한 단상 – 프랑꼬 모레띠의 발상을 중심으로
시의 드러남에 관하여 – 워즈워스의 「황폐한 농가」
부록
‘영미연’ 10년과 학풍 – 『안과밖』의 기획과 특집을 중심으로

원문 출처
찾아보기

수상정보
저자 소개
  • 유희석

    문학평론가, 전남대 영어교육과 교수, 계간 『창작과비평』 편집위원. 1965년 서울에서 태어나 한국외국어대 영어과와 서울대 대학원 영문과를 졸업했다. 1997년 「보들레르와 근대」로 등단했으며, 저서 『근대 극복의 이정표들』 『한국문학의 최전선과 세계문학』, 역서 『지식의 불확실성』 『한 여인의 초상』(공역) 등이 있다. 2001년 「이상과 식민지근대」로 제6회 고석규비평문학상을 수상했다.

0 reviews
리뷰쓰기
watch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