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팔트

책 소개

순이 삼촌』의 작가가 제주도 4·3사건을 다시 천착한 「잃어버린 시절」 등과 「망원동 일기」 「나까무라씨의 영어」, 마당극 「일식풀이」 등 12편 수록. 저자는 제5회 신동엽창작기금을 수상하였다.

목차

차 례

잃어버린 시절
아스팔트

귀환선
겨우살이
망원동 일기
나까무라씨의 영어
어떤 철야
일식풀이
플라타너스 시민
아리랑
심야의 메모

□ 해설/김도연
□ 후기

수상정보
저자 소개
  • 현기영

    1941년 제주에서 태어나 서울대 영어교육과를 졸업했다. 1975년 동아일보 신춘문예에 단편 「아버지」가 당선되어 창작활동을 시작한 이래, 제주도 현대사의 비극과 자연 속 인간의 삶을 깊이있게 성찰하는 작품을 선보여왔다. 소설집 『순이 삼촌』(1979) 『아스팔트』(1986) 『마지막 테우리』(1994), 장편 『변방에 우짖는 새』(1983) 『바람 타는 섬』(1989) 『지상에 숟가락 하나』(1999) 『누란』(2009), 산문집 『바다와 술잔』(2002) 『젊은 대지를 위하여』(2004) 『소설가는 늙지 않는다』(2016)가 있다. 민족문학작가회의 이사장과 […]

0 reviews
리뷰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