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깨동무

책 소개

‘만화 인권교과서’라는 별명을 얻은 청소년 필독서로 자리잡아 지난 10년간 20만부가 넘게 판매되었고 ‘인권만화’라는 장르를 새롭게 펼쳤던 『십시일反』(창비 2003), 그 뒤를 이어 출간되어 사람과 사람 사이를 잇는 거멀못이 되기를 표방했던 『사이시옷』(창비 2006)에 이어 세번째 인권만화 『어깨동무』가 출간되었다.

전작들과 마찬가지로 이번 인권만화에도 동시대 만화계를 주름잡는 가장 대표적인 만화가 10인이 참여했고, 특히 젊은 작가들의 참여가 두드러진다. 참여한 작가들은 각자 서로 다른 목소리를 내면서도 ‘인권’이라는 하나의 주제로 묶이며 조화를 이루는 한권의 책을 완성해냈다.

자칫 무거울 수 있는 주제이지만 만화가 각자의 개성이 자유롭게 표현된 작품집의 성격을 띠고 있어 청소년부터 성인까지 부담 없이 읽을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

 

 

완성도 높은 만화로 상상한 인권 세상

 

『어깨동무』에는 전작들보다 현실에 밀착한 소재, 이를테면 공권력의 폭력과 기업의 인권문제, 사교육 과열과 청소년 인권, 아동 인권, 성폭력 피해자, 세대별 노동문제, 독거노인의 고독사 등을 소재로 한 극화들과 인권 개념의 발전사를 돌아보는 교양만화까지 망라하는 작품들이 실려 있다.

『십시일反』과 『사이시옷』이 청소년 교양만화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면 이번 인권만화는 최근의 시사적인 이슈와 다소 민감하고 무게있는 주제까지 적극적으로 소재화해 청소년은 물론 성인 독자까지도 누구나 충분히 공감 가능한 내용을 다뤘으며, 결코 가볍지 않은 내용을 완성도 높은 만화적인 화법과 상상력으로 형상화하고 있으니 전국민 필독 인권교양서로 추천할 만하다.

『어깨동무』는 국가인권위원회가 1년여 기간의 기획을 거쳐 완성해낸 인권만화이다. 국가인권위원회는 영화, 동화, 사진집 같은 다양한 매체를 통해 ‘차별’ 없는 세상의 가치를 전파하는 프로젝트를 꾸준히 진행해왔다.

인권만화 『십시일反』과 『사이시옷』은 ‘차별’을 주제로 만화라는 대중 친화적 장르의 힘을 빌려 독자들에게 많은 생각거리를 주며 사랑을 받았다. 앞의 두 만화가 ‘차별’을 주제로 ‘인권만화’라는 장르를 새로이 개척했다면 『어깨동무』는 ‘인권’ 그 자체를 주제로 했다.

목차

여는 글

 

1부 거대한 힘, 아찔한 현장
정훈이 꿈의 공장
최규석 맞아도 되는 사람
손문상 은별이

 

2부 다 너 잘되라고!
김수박 사랑이란 이름의 추억 박탈
조주희 교문 안 이야기
박철권 그 아이

 

3부 세대유감
김성희 세대유감
윤필 늙은 개가 짖는 밤

 

4부 끝나지 않은 인권 이야기
굽시니스트 人權 Begins
유승하 세계인권선언의 탄생

해설 한걸음씩 나아가는 인권 세상 – 박재동

수상정보
저자 소개
  • 정훈이

    씨네21 「정훈이만화」, 『내 멋대로 시네마』 『뒹굴뒹굴 안방극장』 『트러블 삼국지』 『두 바닥 시네마』 『십시일反』『사이시옷』 Born in 1972 in Seoul, “Jeong-hun” made his debut as a cartoonist with the selection of his “Remoteconist” in the 2nd New Cartoonists’ Contest held by the comic magazine Young Champ in 1995. A former lecturer in the Department of Cartoon, […]

  • 최규석

    1977년 경남 진주에서 태어나 상명대 만화학과를 졸업했다. 1998년 서울문화사 신인만화공모전으로 데뷔했다. 대표작으로 『송곳』 『지금은 없는 이야기』 『울기엔 좀 애매한』 『대한민국 원주민』 『습지생태보고서』 『공룡 둘리에 대한 슬픈 오마주』 등이 있다. 서울 국제만화애니메이션축제 단편상, 대한민국 만화대상 우수상, 부천만화대상 대상, 한국출판문화상 아동청소년 부문 대상, 오늘의 우리만화상, 대한민국 콘텐츠대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등을 수상했다 Born in 1977 in Jinju, South Gyeongsang […]

  • 손문상

    한국일보 「강다리」, 동아일보 「동아희평」, 부산일보 「부일만평」, 『바그다드를 흐르다』 『얼굴』 『십시일反』『사이시옷』 A noted political cartoonist with a background in the labor art and press reform movements, Son Mun-sang studied Asian painting (BFA) at the Chugye University for the Arts and worked at the online weekly Media Today before serially publishing cartoons in the dailies Hankook […]

  • 김수박
    김수박

    1974년 대구에서 태어나 30년간 대구에 살았다. 그후 서울 등지를 떠돌다 40대 초반인 지금은 경북 구미에 아내와 두 딸과 함께 살고 있다. 대학신문에 시사만화를 연재하면서 만화가로서의 삶을 시작했다. 선거철마다 “경상도, 도대체 왜 그러니?”라는 질문에 시달리다 제대로 된 답을 찾아보고자 이 만화를 시작했다. 작품으로 『사람의 곳으로부터』 『아날로그맨』 『오늘까지만 사랑해』 『빨간 풍선』 『사람 냄새』가 있다. www.kimsubak.com

    김수박
  • 조주희

    윙크 「세계유람쥐」, 팝툰 「시간여행보고서」 「오로의 카페」, 『키친』 『밤을 걷는 선비』

  • 박철권

    미디어다음「시사뒷북」, 『악! 법이라고?』

  • 김성희

    『내가 살던 용산』 『몹쓸년』 『떠날 수 없는 사람들』 『먼지 없는 방』

  • 윤필

    시시하고 보잘 것 없지만 만화가. 2010년 『흰둥이』로 데뷔 후 몇가지 작품들을 쓰고 그림. 그 정체성을 지키기 위해 노력 중.

  • 굽시니스트

    『본격 제2차 세계대전 만화』 『본격 시사인 만화』

  • 유승하

    만화와 어린이책에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 만화 『엄마 냄새 참 좋다』 『날마다 도서관을 상상해』 등을 펴냈고, 어린이책 『살려 줄까 말까?』 『고양이 목에 방울 달기』 『김 배불뚝이의 모험』 등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 펼쳐보기접기
0 reviews
리뷰쓰기